밥먹는 손이 오른손

몇 년 전 조카 녀석이 4살 무렵, 놀이방을 다닌 지 얼마 되지 않아 궁금하기도 하고 해서, 어느 날 놀이방을 찾아갔던 적이 있었다.

‘뚱보 아저씨 집에는 ~, 왼손 들어요, 오른손 들어요~’ 뭐, 이런 노래를 부르고 있었다. 재미있는 율동도 하고…,

그런데 한참 보다가 보니 뭔가가 이상하다. 다들 제각각이다. 선생님이 노래를 멈추고, 뭐라고 한참 아이들한테 설명을 한다.

‘오른손 들어봐요~’, 결과는 재미있다. 어떤 아이는 왼손, 어떤 아이는 오른손. 이번엔 ‘왼손 들어봐요~’, 역시 결과는 같다.

한참을 생각하던 선생님, ‘자, 밥 먹는 손 들어봐요~, 밥 먹는 손이 오른손~’ 하신다. 이제야 뭔가 제대로 되어 간다 싶었다. 하지만 결과는 전과 동일하다.

한참을 고민한 선생님 뭔가 해법을 찾았다.
‘선생님 따라 해보세요~’, 하고선 아이들을 마주 보는 것이 아니라, 아이들과 같은 곳을 바라보면서 따라 하라며, 다시 노래를 부리기 시작한다. 이제야 조금씩 아이들의 동작이 맞추어져 간다.

조카 녀석은 초등학교 4학년이다. 지금 나는, 밥 먹는 손이 어느 손인가.

“밥먹는 손이 오른손”에 대한 2개의 댓글

  1. 어려운길 와 주셔서 감사 드립니다. 블로그 열고 처음 오신 분인데, 마땅히 대접도 못하고 –; 좋은 날, 좋은 만남이 되길 소원 합니다. 늘, 행복하세요.

  2. 선생님의 센스가 짱이신데요?^^
    밥먹는 손은 오른손이라.. 나중에 저두 아기에게 가르칠 때 같은 방향을 보고 가르쳐야겠네요..
    잘 배웠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