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미자밭 무법자의 신상 공개

오미자밭에서 자행된 사건의 범인은 ‘좀날개여치’로 밝혀졌고,
부실하게 죽임을 당한 피해자(?)는 ‘끝검은말매미충’으로 밝혀졌다.

끝검은말매미충    큰 사진 보기 사진 클릭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금 붙어 있는 곳은 더덕순이다.  이 더덕순의 크기가 3mm 정도 된다, 끝검은말매미충의 크기를 가늠할 수 있다.

오미자밭의 무법자는 날개가 없는데, 이름에 날개가 들어 있어서 자료를 찾아보던 중, 날개가 있는 사진을 발견했는데, 남의 사진이라 가져오지 못하고,
등 부분에서 가로줄이 시작되고 가로줄 두 마디 정도의 크기로, 등껍질 사이에 아주 작은 날개를 가지고 있었다. 성충이 되면 날개가 생긴다고 하는데, 사진의 것은 아직 다자라지 않은 암컷 유충으로 보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잡혀 죽은 놈은 ‘끝검은말매미충’이라고 하는데, 성충으로 겨울을 난다고 한다. 과수의 즙액을 파먹고, 공격하고 한다고 한다. 산림해충으로 분류되었는데, 아마 오미자의 어린 열매에 상처를 입혀서 자라지 못하게 하는 범인 중의 하나였던 것으로 생각한다.

무법자로서 그 음흉함은 아직 가시지 않았지만, 일단 오미자를 공격하는 놈을 잡았다는 것은 칭찬을 해주고 싶다. 전투로봇처럼 생긴 좀날개여치가 오미자를 공격한다거나 하는 정보가 있으면 바로 응분의 대가를 치르게 할 것이다.

이와 비슷한 것으로는 갈색여치가 있는데, 갈색여치는 과수를 공격해서 피해를 입히는 놈이라고 한다. 전문지식이 없다 보니, 전투로봇이 어떤 이름인지는 확실히 모르겠다.

특징을 봐서는 좀날개여치로 믿어주고 싶은데, 믿음을 배신하는 날, 특단의 조치가 있을 것이다. 좀날개여치는 잡식성으로 벌레를 잡아먹기도 하고, 비슷한 종류의 갈색여치를 잡아먹기도 한다고 한다.

[#M_좀날개여치,끝검은말매미충 more..|less..|

곤충명 :  끝검은말매미충
학명   :  Bothrogonia japonica Ishihara
분류   :  매미목 매미충과

몸길이: 약 11-13.5 mm. 매미충류 중에서 대형종에 속한다.
몸의 색은 광택을 띤 황록색이지만 죽으면 주황색 또는 등황색으로 바뀐다. 아랫면과 다리의 기부는 검다. 머리는 현저하게 작고 둥글게 돌출하였고 앞가슴판보다 훨씬 좁다. 정수리의 홑눈 사이, 앞이마 및 얼굴 중앙부에 각각 한 개씩의 흑색 점을 가진다. 앞가슴등판에는 삼각형으로 세개의 점을 가진다. 앞날개의 선단부는 검은 띠를 특징적으로 가진다.

성충으로 월동하고 봄, 여름에 수관(樹冠)에 서식하면서 즙액을 흡즙한다. 자세한 생활 경과나 발생 회수 등은 밝혀지지 않았다. 각종 수목 및 과수의 즙액을 흡즙 가해한다. 산림해충으로 분류되어 있다.

곤충명  :  좀날개여치
학명    :  Atlanticus brunneri Pylnov
분류    :  메뚜기목 여치과

수컷의 미모는 현저하게 길고 안쪽으로 만곡되었고 중앙 앞쪽에 이가 있고 산란관의 윗끝은 아래를 향하여 만곡하였다. 성충(암) 전체길이 25.5mm, 산란관 24mm / 국내외분포 / [러시아] 극동지역 프리모르지역

[자료출처 : 국가생물종지식정보]

_M#]

“오미자밭 무법자의 신상 공개”에 대한 2개의 댓글

    1. ^^ 저는 뱀이 젤 무섭습니다. 다른 건 그냥 어~, 정도로 끝나는데 뱀은 멀리 도망갑니다. 산골이라 구석구석 살고 있는데, 극복해야 할 일 중 하나입니다. –;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