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Filed under 농장 이야기/송이버섯, 약용버섯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올해는 계절의 흐름을 종잡을 수 없을 정도로 이상하다. 조금 이른 추석이 되다 보니 과일이나 곡식은 아직 시간이 필요하고, 송이버섯도 예년보다 보름 정도 늦게 나왔다.

오미자는 해를 본 날이 며칠 안 되지만, 일주일 정도 계속 나온 햇살을 빠르게 따라잡아, 날짜를 따라 정상적으로 성장하고 있다. 추석을 쇠고 나서 수확을 하려고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름 송이버섯


올해는 여름 송이버섯이 시기에 나지 않는가 했는데, 계절을 건너뛰어서 가을 송이와 같이 나고 있다. 예년에 비해선 여름 송이가 나지 않은 것이 된다. 지금 시기는 여름 송이의 끝과 가을 송이의 처음이 만나는 시기이다.

여름 송이는 육질이 가을 송이에 비해 단단하지 않고 향도 약한 편인데, 지금 시기는 향과 맛 육질의 단단함 정도가 같다. 다만, 모양이 조금 다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을 송이버섯


여름 송이, 가을 송이의 특징/구분방법
여름 송이는 머리가 크고 줄기가 가늘며, 아래로 내려갈수록 좁아지며 뿌리(흙을 밟고 있는 부분)가 뾰족하고 가늘다. 가을 송이는 줄기가 굵고, 항아리 모양을 하거나, 뿌리 부분이 둥글고 굵기가 줄기와 같거나 크다. 맛과 향 육질의 단단함 정도가 여름 송이와 비교가 안 될 정도로 우수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왼쪽-여름 송이버섯, 중앙오른쪽-가을 송이버섯


올해는 송이버섯이 많이 난다고 해도, 산에 다니기 어려울 것 같아서 속이 상한다. 새벽에 산에 다녀온다 해도 평소의 반도 못 다니는 정도라서 하늘이 원망스럽다. 그래도, 자연이 하는 일이라 순응하는 수밖에는 없다.

오미자 수확시기와 맞물려서 둘 중 하나를 포기해야 하지만, 하나를 포기하게 되면 또 다른 하나가 새롭게 다가온다.


송이버섯 구분방법 / 송이버섯 향의 비밀 상세보기


CCL - [Attribution : Noncommercial : No Derivative Works]
2011/09/10 20:30 2011/09/10 20:30

송이버섯은 음력 6월 중순부터 11월까지 난다고 하는데, 우리 지역은 6월 중순부터 시작해서 1~2주 정도 여름송이가 나다가, 잠시 숨 고르기를 하고 난 뒤에, 아침저녁으로 찬바람이 나기 시작하면, 가을송이가 나는데, 추석을 지나고 보름 뒤까지 날 때도 있고, 9월 중순까지 날 때도 있다.송이버섯은 20년생 이상 된 소나무숲에서 나는데, 숲이 우거지지 않은 곳에서 많이 난다. 소나무밭에서만 나는 것이 아니라 근처의 잡목숲에서도 난다. 소나무 뿌리를...

">

웃음꽃

보기만 해도 보약 한 첩 먹은 느낌이... ^^;

솔향기와 송이의 향이 여기까지 전해지네요.

언제나 그렇지만 aryasu님 블로그에 놀러오면

지친 마음이 치유되는 것 같아서 참 좋아요. ^^

aryasu

감사합니다. 제겐 최고의 찬사입니다. 모자람이 넘쳐서 주체할 수가 없는데, 정리를 하게 하시는 군요, ^^ 멋진 향 가득 하시길...,

[로그인][오픈아이디란?]